기사제목 줄어든 탄산음료 시장에 비탄산 ‘건강음료’가 채운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줄어든 탄산음료 시장에 비탄산 ‘건강음료’가 채운다

기사입력 2018.11.09 08:4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건강음료.jpg▲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현대약품 ‘미에로화이바’, 코카콜라 ‘아데스’, 남양유업 ‘17茶’, 천호엔케어 ‘웰스’
 
[아이팜뉴스] 음료 시장에서 탄탄한 입지를 자랑하던 탄산음료 시장이 점차 줄어들고 있다.

설탕이나 인공첨가물이 많이 함유돼 건강에 좋지 않다는 인식이 강한 탄산음료에 비해 상대적으로 건강에 좋은 원료가 들어간 비탄산 건강음료를 찾는 소비자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추세에 따라 예전부터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아오던 건강음료가 다시 주목받고 있으며, 새롭게 출시되는 비탄산 건강음료들 역시 눈길을 끌고 있다.

대표적인 제품으로 현대약품의 식이섬유음료 ‘미에로화이바’가 있다. 미에로화이바에 함유된 식이섬유는 과다한 영양섭취를 막고 음식물의 흡수 속도를 낮춰 과식을 방지하며,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준다는 점에서 비만 예방에 도움을 준다. 때문에 몸매 관리를 하는 여성들이나 장시간 앉아 있는 수험생, 직장인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탄산음료 브랜드인 코카콜라도 이러한 건강 트렌드에 따라 다양한 비탄산 건강음료들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최근에 선보인 ‘아데스(AdeS)’는 아몬드를 주원료로 한 씨앗 음료로, 아몬드의 영양소 및 비타민E 등이 담겨있어 건강한 포만감을 느낄 수 있다. 또한 유당불내증 등 우유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들도 걱정 없이 섭취할 수 있다.

남양유업이 최근 리뉴얼 출시한 액상차 ‘17차(茶)’는 더 건강한 맛을 추구했다. 이 제품은 보리와 약콩, 우엉, 연근 등 국내산 원료의 비율을 30% 높인 반면 첨가물은 50% 줄였다. 17차 고유의 차 맛을 위해 추출온도와 시간을 최적화해 깔끔한 맛도 배가시켰다.

건강식품기업 천호엔케어가 최근 내놓은 ‘웰스’ 시리즈 4종은 2030 직장인 세대를 타깃으로 한 기능성 음료다. 각각 위 건강, 피부 관리, 눈 건강, 남성 활력 등에 좋은 원료를 더했다.
<저작권자ⓒ아이팜뉴스 & ipharm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9954
 
 
 
 
 
  • 서울시 강북구 한천로 1127, 501호(수유동, 성은빌딩) 아이팜뉴스 | Tel 02-2277-1771, 02-955-2016 | Fax 02-2277-67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474 | 등록일자 : 2011년 1월 12일 | 발행일자 : 2011년 4월 7일
  • 발행인 : 강희종 | 편집인 : 이영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의근 | 이메일 : news@ipharmnews.com
  • Copyright © 2011-2017 ipharmnews.com all right reserved.
아이팜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