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동국제약, 겨울 스포츠 타박상에 대비한 안전상비약 구비 강조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동국제약, 겨울 스포츠 타박상에 대비한 안전상비약 구비 강조

겨울철 발생한 타박상 무심코 방치하면 치료에 오랜 시간 소요…의약품으로 초기 관리 중요
기사입력 2018.11.22 15:2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동국제약 타바겐겔.jpg▲ 동국제약의 타박상 치료제 ‘타바겐 겔’
 
[아이팜뉴스] 동국제약(대표 오흥주)은 22일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됨에 따라 스키, 스케이트, 눈썰매 등의 겨울 레포츠 활동이나 빙판길 사고로 인한 타박상에 유의할 것을 당부하고, 타박상이 발생했을 때는 방치하지 말고 ‘타바겐 겔’과 같은 의약품으로 관리할 것을 제안했다.

서울 최저 기온이 영하를 기록하고, 오는 24일부터 전국 스키장이 순차적으로 개장하는 등 본격적인 겨울 스키 시즌이 시작됐다. 2016년 국민안전처(현 행정안전부) 자료에 의하면 매년 스키장에서 1만명 이상이 부상을 당하고, 그 중 약 40%(3964명)가 타박상을 입은 것으로 조사됐다.

무엇보다 겨울철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경직된 몸을 풀어주기 위한 스트레칭과 함께 장갑, 보호구 등을 착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타박상이 발생하게 되면 이를 방치하거나 민간요법에 의존하기 보다는 효능·효과가 입증된 의약품으로 관리하는 것이 좋다.

동국제약 마케팅 담당자는 “겨울철 발생된 타박상을 무심코 방치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를 그대로 방치할 경우 이후 치료에 오랜 시간이 걸릴 수 있다”며 “빙판길사고뿐만 아니라 스키 등 겨울 스포츠 활동에 대비해 타바겐겔과 같은 타박상 치료제를 미리 구비해 놓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동국제약의 타바겐겔은 대증 요법인 파스류와 달리 식물성분인 ‘무정형에스신’과 ‘헤파린나트륨’, ‘살리실산글리콜’ 등 3가지 활성성분의 복합작용으로 혈액 응고를 방지하고, 항염·항부종 작용을 통해 멍과 붓기를 동시에 케어하는 타박상 치료제이다. 정맥류상 부종(부기), 표재성 정맥염, 사고 시 외상, 운동 시 부상(타박상), 건초염 등에 진통·소염 작용을 한다. 향이 자극적이지 않고, 식물성분이 함유돼 어린아이들도 사용할 수 있으며, 일반의약품이라 가까운 약국에서 처방전 없이 구입할 수 있다.
<저작권자ⓒ아이팜뉴스 & ipharm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04085
 
 
 
 
 
  • 서울시 강북구 한천로 1127, 501호(수유동, 성은빌딩) 아이팜뉴스 | Tel 02-2277-1771, 02-955-2016 | Fax 02-2277-67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474 | 등록일자 : 2011년 1월 12일 | 발행일자 : 2011년 4월 7일
  • 발행인 : 강희종 | 편집인 : 이영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의근 | 이메일 : news@ipharmnews.com
  • Copyright © 2011-2017 ipharmnews.com all right reserved.
아이팜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