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사노피 ‘로벨리토정’, 5년 연속 ARB/스타틴 복합제 시장 1위 수성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사노피 ‘로벨리토정’, 5년 연속 ARB/스타틴 복합제 시장 1위 수성

출시 5주년 기념행사 개최…ARB/스타틴 복합제로 올 11월 누적 판매량 7000만정∙700억원 돌파
기사입력 2018.12.05 15:2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로벨리토 5주년 행사.jpg▲ 5일 사노피 코리아 배경은 대표와 한미약품 박명희 전무, 그리고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 임직원들이 국내 최초이자 국내 1위 ARB/스타틴 복합제 ‘로벨리토’ 출시 5주년을 축하하는 기념행사를 가졌다.
 
[아이팜뉴스]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대표 배경은)는 5일 고혈압∙고지혈증 치료 복합제 ‘로벨리토’(성분명 이르베사르탄∙아토르바스타틴)의 출시 5주년 기념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로벨리토는 ARB 계열 고혈압 치료 성분인 이르베사르탄과 스타틴계열 고지혈증 치료 성분인 아토르바스타틴을 결합한 국내 최초의 ARB/스타틴 복합제로, 2013년 출시 이래 매년 ARB/스타틴 복합제 시장 1위를 수성했다.

2018년 11월 기준 유비스트 데이터에 따르면 로벨리토는 누적 판매량 7000만정, 누적 매출액 700억원을 돌파, 국내 출시된 ARB/스타틴 복합제 13개의 제품 중 시장점유율 27%를 기록하며 5년 연속 국내 1위를 자리를 굳혔다.

사노피는 이날 로벨리토 출시 5주년 기념해 출시 후 꾸준한 성장을 이룬 로벨리토의 성과를 한눈에 표현한 포토월을 마련하고 축하식을 진행했다. 전문의 400여명과 사내 임직원 300여명에게 로벨리토의 지속적인 역할 기대와 5주년 축하 및 환자들의 삶을 응원하기 위한 다양한 메시지카드를 받아 게시하는 기념행사를 가졌다. 또한 OX퀴즈 골든벨을 통해 임직원들에게 혈압 및 LDL 콜레스테롤(LDL-C) 조절을 통한 심혈관질환 예방 중요성 인지 및 실천을 독려했다.

사노피 배경은 대표는 “아토르바스타틴과 이르베사르탄이 만나 국내 최초로 선보인 ARB/스타틴 복합제 로벨리토는 지난 5년간 고혈압 및 이상지질혈증 환자의 심혈관질환 및 당뇨병성 신증을 동반한 고혈압 환자에게 도움을 주었고, 5년 연속 ARB/스타틴 시장 내 처방 1위로 국내 고혈압 환자의 삶을 지켜왔다”며 “앞으로도 혈압 및 LDL-C 를 조절하는 심혈관질환 치료의 기본 약제로써 환자들을 건강한 삶을 지원하기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국내 출시 5주년을 맞은 로벨리토는 한국인 대상 3상 임상결과를 통해 혈압과 LDL-C 목표치 동시 달성 효과와 안전성 프로파일을 입증4한 바 있으며, 다양한 환자군에서 심혈관질환 위험 감소 3, 5 와 당뇨병성 신증을 동반한 고혈압 환자의 신장 보호 효과에도 입증된 결과를 보유6, 7 하고 있다.

국내 고혈압 및 고지혈증 환자 230여명을 대상으로 8주간 병용 투여군(이르베사르탄+아토르바스타틴)과 각 단일제 투여군 간의 혈압 및 LDL-C 수치변화를 관찰한 3상 연구 결과 병용 투여군은 최대 용량 투여 시 93.1%가 LDL-C 목표에, 55.2%가 목표혈압에 도달했으며, 이 결과는 2016년 과학기술논문 인용색인(SCI)급 국제학술지인 임상치료학(Clinical Therapeutics)에 게재된 바 있다.

또한 최근 지난 6월 유럽고혈압학회(ESH)에서는 이상지질혈증을 동반한 고혈압 환자 945명 대상으로 로벨리토 투여 후 3개월간의 혈압 및 LDL-C 조절 효과를 입증한 연구에서 로벨리토 투여군의 약 75%가 혈압과 LDL-C 목표치를 동시에 달성했다는 결과가 발표되기도 했다.
<저작권자ⓒ아이팜뉴스 & ipharm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5754
 
 
 
 
 
  • 서울시 강북구 한천로 1127, 501호(수유동, 성은빌딩) 아이팜뉴스 | Tel 02-2277-1771, 02-955-2016 | Fax 02-2277-67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474 | 등록일자 : 2011년 1월 12일 | 발행일자 : 2011년 4월 7일
  • 발행인 : 강희종 | 편집인 : 이영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의근 | 이메일 : news@ipharmnews.com
  • Copyright © 2011-2017 ipharmnews.com all right reserved.
아이팜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