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대전협, 24일 ‘2019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 개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대전협, 24일 ‘2019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 개최

‘전공의법 시행 이후 수련환경 변화, 수련 과정 중 알아야 할 법률’ 주제로 진행
기사입력 2019.02.12 15:2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아이팜뉴스]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을 위한 관련 제도를 알아보고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을 논의하는 장이 마련된다.

대한전공의협의회(회장 이승우)가 오는 24일 오후 2시 SC 컨벤션 12층 아나리스/아이리스 홀에서 ‘2019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전공의법 시행 이후 수련환경 변화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고 전공의 수련 과정 중에 반드시 알아줘야 할 법률 등을 공유하고자 마련됐다.

아나리스(A)홀에서는 ▲국회를 통한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더불어민주당 윤일규 의원실 김현지 비서관) ▲전공의 의료소송 대처 방법(로펌고우 김대호 변호사) ▲정부의 전문의 양성 정책(보건복지부 의료자원정책과 권근용 사무관)을 주제로 특별 강연이 진행된다.

아이리스(B)홀에서는 ▲전공의 노조(대한전공의노조 안치현 위원장) ▲당직비 청구 소송 가이드라인(법률사무소 도윤 성경화 변호사) ▲새로운 직업 입원전담전문의 소개(서울아산병원 김준환 입원전담전문의)에 대해 다뤄질 예정이다.

끝으로 ‘2018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 결과’ 등을 포함한 대전협 회무를 공유하는 세션이 이어진다.

전국 수련병원 인턴 및 레지던트를 포함한 예비 전공의 회원은 링크(http://bit.ly/kira2019)를 통해 오는 15일까지 참가 신청하면 된다. 심포지엄은 선착순 250명으로 제한되며, 사전 신청 시 등록비가 무료(현장 신청비 1만원)이다. 참가자 전원에게 소정의 선물을 제공되며, 경품 추첨 시간도 진행될 예정이다.

이승우 회장은 “전공의법이 시행된 지 2년이 넘었지만, 여전히 현장에서는 지켜지지 않고 있다”면서 “그럼에도 수련환경은 계속해서 변하고 있고, 어떤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지 예비 전공의를 포함한 당사자들이 알고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우리 스스로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관련 법률 지식도 이제 필수”라며 “많은 전공의가 관심을 갖고 참석해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 포스터 1.jpg▲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 포스터
<저작권자ⓒ아이팜뉴스 & ipharm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06341
 
 
 
 
 
  • 서울시 강북구 한천로 1127, 501호(수유동, 성은빌딩) 아이팜뉴스 | Tel 02-2277-1771, 02-955-2016 | Fax 02-2277-67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474 | 등록일자 : 2011년 1월 12일 | 발행일자 : 2011년 4월 7일
  • 발행인 : 강희종 | 편집인 : 이영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의근 | 이메일 : news@ipharmnews.com
  • Copyright © 2011-2017 ipharmnews.com all right reserved.
아이팜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