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경피적 색전술로 어깨·팔꿈치 통증 잡는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경피적 색전술로 어깨·팔꿈치 통증 잡는다

건국대병원 박상우 교수팀, 국내 첫 시행…무릎 통증에도 효과적
기사입력 2019.04.11 09:3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박상우.jpg
[아이팜뉴스] 건국대병원 영상의학과 박상우(사진) 교수팀이 어깨와 팔꿈치 통증 환자를 대상으로 한 경피적 혈관 색전술을 시행한 결과 효과적으로 통증이 줄었다는 연구 논문을 발표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인터벤션 영상의학 분야의 최고 권위지인 美 인터벤션영상의학회 학술지( Journal of Vascular and Interventional Radiology, JVIR)에 게재됐다.

박상우 교수팀은 어깨(6명)와 팔꿈치(7명)에 통증이 있는 환자 총 13명(15개 케이스)을 대상으로 경피적 색전술을 시행한 후 시술 1일, 1주일, 1달, 4달 후의 통증평가지수(Visual Analog Scale, VAS)를 측정했다.

경피적 색전술은 염증 주위에서 통증을 일으키는 신경 주변에 생겨난 신생 혈관을 색전물질을 이용해 차단, 통증을 줄이는 시술이다.

대상 환자는 기존의 치료방법인 약물 복용과 주사, 수술 등으로 치료가 어렵거나 통증 완화에 효과를 보지 못한 환자들로 구성했다.

연구 결과 15 케이스 중 12 케이스에서 통증평가지수가 낮아졌으며, 시술 전 기준치(6.1)에 비해 1일 후는 5.8, 1주일 후는 5.1, 1달 후는 4.3, 4달 후는 2.5까지 통증 지수가 낮아졌다.

박상우 교수는 “일상을 생활하는데 어깨와 팔꿈치 통증은 고통스러운 일”이라며 “기존 치료방법으로 통증 완화 효과를 보지 못한 분들에게 적용할 수 있는 대안이 될 것”이라고 연구 의의를 밝혔다.

박 교수는 특히 “이번 연구는 국내에서 그동안 시행한 적 없었던 어깨와 팔꿈치에 색전술을 시행, 기존 치료법으로도 줄일 수 없었던 통증을 유의미하게 감소시킨 것이 핵심”이라며 “최근 임상 결과 무릎 통증에도 효과적”이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아이팜뉴스 & ipharm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3284
 
 
 
 
 
  • 서울시 강북구 한천로 1127, 501호(수유동, 성은빌딩) 아이팜뉴스 | Tel 02-2277-1771, 02-955-2016 | Fax 02-2277-67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474 | 등록일자 : 2011년 1월 12일 | 발행일자 : 2011년 4월 7일
  • 발행인 : 강희종 | 편집인 : 이영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의근 | 이메일 : news@ipharmnews.com
  • Copyright © 2011-2017 ipharmnews.com all right reserved.
아이팜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