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제목 충북대 김동윤 교수, 건성황반변성 새 중증도 분류 체계 세계 첫 보고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충북대 김동윤 교수, 건성황반변성 새 중증도 분류 체계 세계 첫 보고

기사입력 2021.01.12 13:4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안과 김동윤.jpg
김동윤 충북대병원 안과 교수

 

[아이팜뉴스] 충북대학교병원(원장 한헌석) 안과 김동윤(사진) 교수가 미국 듀크대학(Duke University) 공동연구진과 함께 빛간섭단층촬영을 이용한 건성황반변성의 새로운 중증도 분류 체계를 세계 최초로 보고했다.

 

건성황반변성은 황반 아래에 드루젠(drusen)이라는 침착물이 쌓이는 질환으로, 황반 위축(Geographic atrophy) 또는 습성황반변성(exudative age-related macular degeneration)으로 진행해 심각한 시력 손실을 일으킬 수 있다.

 

A, B.jpg
A(빛간섭단층촬영), B(안저 사진촬영)

 

건성황반변성의 정확한 중증도 분류를 위해서는 드루젠의 크기를 정확히 측정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지금까지는 안저 사진촬영을 이용해 건성황반변성의 중증도를 분류했으나 안저 사진으로는 드루젠의 크기를 정확하게 측정하기 어려워 건성황반변성의 정확한 중증도 및 시간의 경과에 따른 진행 정도를 정확하게 파악하기에 한계점이 있었다. 반면 빛간섭단층촬영은 안저 사진촬영과 달리 드루젠의 크기를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김동윤 교수는 “이번에 발표한 중증도 분류 체계는 향후 황반변성과 관련된 다양한 신약 개발 임상연구에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연구 결과는 세계적인 과학학술지 ‘Retina’에 최근 온라인 게재됐다.

<저작권자ⓒ아이팜뉴스 & ipharm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서울시 강북구 한천로 1127, 501호(수유동, 성은빌딩) 아이팜뉴스 | Tel 02-2277-1771, 02-955-2016 | Fax 02-2277-67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474 | 등록일자 : 2011년 1월 12일 | 발행일자 : 2011년 4월 7일
  • 발행인 : 강희종 | 편집인 : 이영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의근 | 이메일 : news@ipharmnews.com
  • Copyright © 2011-2017 ipharmnews.com all right reserved.
아이팜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