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국 노보 노디스크 리조덱, 혼합형 인슐린 시장 1위 달성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국 노보 노디스크 리조덱, 혼합형 인슐린 시장 1위 달성

올 2분기 혼합형 인슐린 시장서 점유율 38.9%…출시 2년도 채 안 돼 15배 가까이 성장
기사입력 2019.09.09 11:2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리조덱 플렉스터치주.jpg▲ 한국 노보 노디스크제약의 인슐린 복합제 리조덱 플렉스터치주
 
[아이팜뉴스] 한국 노보 노디스크제약(사장 라나 아즈파 자파)은 자사의 인슐린 복합제 리조덱 플렉스터치주(성분명 인슐린 데글루덱/인슐린 아스파트)가 혼합형 인슐린 시장에서 점유율 38.9%를 달성하며 1위에 등극했다고 9일 밝혔다.

의약품 전문조사기관 IMS 헬스 데이터에 따르면 리조덱은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며 출시 채 2년이 되지 않은 시점인 2019년 2분기 혼합형 인슐린 시장에서 점유율 38.9%를 기록했다. 이는 출시 직후인 2017년 4분기 시장 점유율 2.2% 대비 약 15배 가까운 성장을 보인 것이다.

리조덱은 초장기 지속형 기저 인슐린 ‘트레시바’(성분명 인슐린 데글루덱) 70%와 식사 인슐린 ‘노보래피드’(성분명 인슐린 아스파트) 30%로 구성된 최초의 인슐린 복합제로, 공복혈당과 식후혈당을 모두 조절할 수 있어 기저 인슐린만으로 혈당 조절이 잘 되지 않은 환자들에게 간편한 인슐린 강화치료 옵션을 제공한다.

리조덱이 단기간에 자사의 기존 혼합형 인슐린인 노보믹스를 능가할 수 있었던 것은 보다 업그레이드된 치료 혜택을 제공하기 때문이라고 한다. 매일 같은 시간에 규칙적으로 투여해야 하는 기존 혼합형 인슐린 노보믹스 30과는 달리 4시간의 간격만 유지한다면 주 식사 시간에 맞춰 투여 시간을 유연하게 변경할 수 있기에 질환 관리에서 비롯되는 환자들의 번거로움을 한층 덜었다.

무엇보다 리조덱은 제2형 당뇨병 환자를 대상으로 리조덱과 노보믹스 30 1일 2회 투여(아침 식사와 저녁 식사)를 26주간 비교한 Premix I 임상 연구 결과를 통해 노보믹스 30 대비 적은 용량으로 대등한 당화혈색소(HbA1c) 감소 효과 및 우월한 공복혈당(FPG) 감소 효과를 나타냈다. 또한 이같이 우수한 효과에도 불구하고 32% 낮은 저혈당 발생률을 보였다.

한국 노보 노디스크제약 라나 아즈파 자파 사장은 “리조덱이 혼합형 인슐린 시장의 선두가 된 것은 국내 의료진과 환자들의 신뢰와 인정을 받은 것이라고 생각된다”며 “리딩 브랜드로서 당뇨병 환자들이 편리하고 효과적인 치료 옵션을 통해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리조덱은 서울대학교병원, 서울아산병원, 삼성서울병원 등 주요 상급병원을 포함한 전국 170여개 종합병원에 랜딩돼 활발한 처방이 이뤄지고 있다.
<저작권자ⓒ아이팜뉴스 & ipharm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9161
 
 
 
 
 
  • 서울시 강북구 한천로 1127, 501호(수유동, 성은빌딩) 아이팜뉴스 | Tel 02-2277-1771, 02-955-2016 | Fax 02-2277-67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474 | 등록일자 : 2011년 1월 12일 | 발행일자 : 2011년 4월 7일
  • 발행인 : 강희종 | 편집인 : 이영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의근 | 이메일 : news@ipharmnews.com
  • Copyright © 2011-2017 ipharmnews.com all right reserved.
아이팜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