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제목 간호조무사 임상실무 능력 향상 위한 임상실습교육센터 본격 운영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간호조무사 임상실무 능력 향상 위한 임상실습교육센터 본격 운영

간무협, 15일 개소식 진행…성인시뮬레이터 구축 등 간호조무사 맞춤형 시나리오 운영 추진
기사입력 2021.10.17 22:3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진1.jpg
대한간호조무사협회 임상실습교육센터 개소식에서 테이프 커팅을 진행하고 있다.

 

[아이팜뉴스] 간호조무사의 임상실무 능력을 향상할 수 있는 간호조무사 임상실습교육센터가 본격적으로 운영된다.

 

대한간호조무사협회(회장 홍옥녀)는 지난 15일 간무협 임상실습교육센터 개소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새로 개소한 간무협 임상실습교육센터는 시뮬레이션 실습실과 이론강의장, 기본실습실 등으로 구성돼 있다.

 

시뮬레이션 실습실은 실제 1인 병실을 재현한 가구 배치로 구성돼 있다. 성인 시뮬레이터와 중앙산소공급장치, 투약 및 응급 카트와 같은 의료기자재를 활용한다.

 

간무협 임상실습교육센터에서는 임상에서 사용하는 장비를 그대로 사용하고 있으며, 더불어 다양한 환자 상황을 구현할 수 있는 각종 모듈을 추가도 가능하다.

 

또한 기도·호흡·순환 등 사용 용도에 따른 적절한 실습 진행이 가능해 간호조무사 임상실무 능력 제고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총 54명을 수용할 수 있는 이론강의실은 스탠드형 전자교탁과 스크린, 빔프로젝트가 설치돼 있어 이론 교육 편의성과 쾌적함을 제공한다.

 

2인 1조로 실습교육이 가능한 기본실습실의 경우 총 12대의 베드와 의료 기자재 및 교보재, 수도설비 등이 갖춰져 있어 효과적인 실습교육이 이뤄질 전망이다.


사진2.jpg
대한간호조무사협회 임상실습교육센터 시뮬레이션 실습실에서 성인 시뮬레이터를 확인하고 있다.

 

간무협은 드레싱세트와 IM/IV 실습을 할 수 있는 정맥세트, 주사기와 수액세트, 의료폐기물 통 등을 준비해 실무교육 효과를 더욱 높일 예정이다.

 

임상실습교육센터가 본격적으로 운영되면서 간호조무사 회원 대상 교육 진행도 활발하게 추진된다. 오는 10월 31일부터 12월 5일까지 매주 내·외과 1차 의료기관 직무교육이 시행될 계획이며, 이론교육과 IM/IV, 드레싱 실습 등의 교육과정이 진행된다.

 

이날 개소식에는 보건복지부 양정석 간호정책과장이 참석해 임상실습교육센터 개소를 축하했으며, 간무협 홍옥녀 회장과 회장단, 시도회장, 교육위원이 참석해 축하와 함께 무궁한 발전을 기원했다.

 

간무협 홍옥녀 회장은 “그동안 간호조무사는 임상실무 능력 향상에 대한 열정이 높았음에도 불구하고, 마땅한 교육시설이 없어 교육의 기회조차 제공받지 못했다”며 “간호조무사 임상실습교육센터가 본격적으로 운영된 오늘을 기점으로 간호조무사 임상실무 능력 향상이 더욱 탄력 받을 것”이라고 센터 개소를 축하했다.

 

홍 회장은 또 “새롭게 구축된 간호조무사 임상실습교육센터를 통해 간호조무사가 국민 건강을 지키는데 더 많이 기여할 것이며, 나아가 필수 보건의료인으로서 우리나라 간호서비스 질 향상에도 보탬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양정석 보건복지부 간호정책과장도 “코로나19 겪으면서 많은 간호조무사가 실습기관을 찾는데 어려움을 겪는 등 고충이 많았다. 이때 간호조무사 교육역량 강화를 위한 임상실습교육센터가 개소된 것은 정말 축하할 일”이라며 “임상실습교육센터가 중추적인 역할을 하면서 간호조무사 역량 강화에 기여하는 교육기관이 되길 바라며, 지역별 수요에 맞춰 교육센터 확대가 이뤄져 지역에 있는 간호조무사 역량 향상에도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아이팜뉴스 & ipharm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0529
 
 
 
 
 
  • 서울시 강북구 도봉로 368, 401호(번동, 풍년빌딩) 아이팜뉴스 | Tel 02-2277-1771, 02-955-2016 | Fax 02-2277-67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474 | 등록일자 : 2011년 1월 12일 | 발행일자 : 2011년 4월 7일
  • 발행인 : 강희종 | 편집인 : 이영복 |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의근 | 이메일 : news@ipharmnews.com
  • Copyright © 2011-2017 ipharmnews.com all right reserved.
아이팜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